NEW 기획 디자인 개발 프로덕트 아웃소싱 프리랜싱

요즘, 프로덕트

금융 IT서비스 트렌드 서비스편, “경험과 양방향”

금융서비스 이용 고객은 전통 금융회사의 Full Service 형태보다 사용자 선택에 따라 전문화·세분화된 서비스를 취사선택하는 형태로 변화합니다. 사용자는 이제 주거래 '은행'을 선택하는 것이 아니라 가장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을 선택합니다. 특히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는 특정 채널에 대한 충성도나 오리지널리티를 따지기보다는 목적 별 단위 서비스를 선택하고 필요에 따라 쉽게 서비스를 전환하는 특징을 보입니다.

박소영

바로 활용하는 12가지 AB 테스트 사례

AB 테스트는 가설 수립, 실험 진행, 결과 분석의 3단계로 진행되는 그로스 해킹 방법론입니다. AB 테스트는 제품과 조직의 확실한 성장 엔진으로, 그랩(Grab), 넷플릭스(Netflix), 에어비앤비(Airbnb) 등 데이터 좀 다룬다 싶은 기업은 모두 AB 테스트 성공담 하나는 가지고 있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다양한 AB 테스트 사례를 소개합니다. AB 테스트에 익숙해질 수 있도록 직관적이고, 바로 테스트에 적용할 수 있을 만큼 어렵지 않은 난이도의 사례로 모아봤습니다.

매거진 입맛

2021년 상반기, 플랫폼 기업의 집중과 고민: 2부. 구글

구글은 자신의 사업을 3가지로 나눈다. 구글 서비스, 구글 클라우드, 그리고 Other Bets 세 가지이다. 먼저 구글 서비스에는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구글이 제공하는 서비스들이 포함된다. 검색(Search), 이메일(Gmail), 드라이브(Drive), 사진(Photo), 지도(Maps) 등 인터넷과 기반의 서비스들이 있고 여기에 모바일 플랫폼인 안드로이드와 플레이 스토어(Play Store), 그리고 마지막으로 동영상 플랫폼인 YouTube가 있다.

이승훈

야, 너도 GA 할수 있어 ③: GA, ABC만 알면 다 할 수 있다고?

디지털 마케팅에 대해 조금이라도 관심을 가지셨던 분이라면, 마케팅 퍼널 분석에 대해 한번쯤은 들어보셨을 겁니다. 퍼널(funnel)은 우리말로 해석하면 깔때기인데요. 위의 이미지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분석 결과를 시각화하였을 때의 생김새가 마치 깔때기를 닮아서 이런 이름이 붙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GA의 ABC에 대해서 알려면 우린 먼저 퍼널에 대해 이해해야 합니다.

기묘한

이제는 운영체제도 구독이다! 윈도우 365 공개

저번 달에는 윈도우 11이 공개되었고, 이번에는 윈도우 365라는 서비스가 공개되었다. '365'라는 이름에서 (오피스 365가 그런 것처럼) 구독 서비스임을 짐작할 수 있었다. 하지만 윈도우 365라니? 운영체제를 구독해서 사용하는 건가? 정답이다. 운영체제를 구독해 클라우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지금부터 윈도우 365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자.

맨오브피스

프로덕트 트렌드 리포트 3. 친구들과 함께하는 일상, to do mate

7월 둘째 주, 당근마켓을 제치고 인기차트 무료 앱 순위에 3위를 차지한 ‘todo mate’. 다양한 일정관리, 투 두 리스트 서비스에 대한 앱이 있지만 왜 갑자기 todo mate가 이렇게 순위권으로 올라왔을까? 순위권에 항상 머무르는 당근마켓, 쿠팡이츠, 인스타그램 등 거대 서비스와 다른 점이 무엇인지 한 번 살펴보았다.

김현주

반응형 웹, 개념 이해하기

오늘날 우리는 PC를 넘어서 스마트폰, 태블릿 등 다양한 디스플레이를 통해서 웹사이트를 접속한다. 반응형 웹이란 이러한 시대적 변화에 따라 접속하는 디스플레이 종류에 맞는 화면과 구성요소의 크기 및 위치가 조정되는 사이트를 말한다. 내가 어떤 모바일 기기로 접속하든 간에 모든 콘텐츠들을 보기 쉽게 최적화해서 보여준다니 이 얼마나 친절한가! 그렇다면 이제 어떤 사이트를 반응형 웹사이트라고 할 수 있는지 예시들로 확인해보도록 하자.

뉴봄이

배달 플랫폼, 어떤 전략으로 살아남고 있나?

작년부터 코로나 19 상황으로 인해서 집에서 배달음식 시켜 드시는 분들 부쩍 많아지셨을 것 같은데요. 국내에서 대표적인 배달 플랫폼으로는 크게 배달의 민족, 요기요, 쿠팡이츠를 떠올릴 것 같아요. 그럼 이렇게 국내 대표 주자 배달 앱들이 각자 소비자들의 마음을 어떻게 사로잡고 있는지 1) 초기 시장 진입 전략, 2) 차별화 전략, 3) 메인 UX, 4) 소비자들에게 전달하는 핵심 메시지 측면에서 분석해보겠습니다.

켈리폴리

금융 IT서비스 트렌드 산업편, “파괴와 연결”

전통 금융회사의 서비스를 대체할 수 있는 벤처·커머스·빅 테크 기반의 플랫폼이 등장하면서 금융회사와 고객을 이어주던 연결고리가 느슨해지고 있습니다. 보수적이고 중앙집권적이었던 금융 산업 구조가 파괴되고, 사용자는 일상 속에서 플랫폼의 경계 없이 자연스럽게 금융 서비스를 이용합니다. 금융회사 또한 폐쇄적 구조를 벗어나 다른 산업과의 협력 관계를 통해 진정한 사용자 중심의 편리성과 접근성을 고려한 서비스를 생산하고 있습니다.

박소영

vs놀이: 배달의민족 vs 쿠팡이츠

이번에 살펴볼 업종은 바로 배달 앱입니다. 솔직히 한 1년 전만 해도 배달 앱은 다루는 의미가 없는 업종이었습니다. 왜냐하면 독보적인 1등 배달의민족(이하 배민)이 존재했기 때문입니다. 물론 요기요라는 경쟁자가 있었지만, 대세는 이미 기운 지 오래. 당시 시장 2,3등 플랫폼이던 요기요와 배달통을 보유한 독일의 딜리버리히어로는 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을 인수하며, 사실상 패배를 시인합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IT업계의 메기, 쿠팡이 또 한 번 사고를 칩니다. 쿠팡이 선보인 배달 앱 쿠팡이츠가 무섭게 배민을 추격하기 시작한 겁니다.

기묘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