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IT
위시켓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최근 검색어가 없습니다.

회원가입을 하면 원하는 문장을
저장할 수 있어요!

다음

회원가입을 하면
성장에 도움이 되는 콘텐츠를
스크랩할 수 있어요!

확인

개발

컴알못 당신을 위한, 실패없는 IT 프로젝트 가이드

년차,
어떤 스킬
,
어떤 직무
독자들이 봤을까요?
어떤 독자들이 봤는지 궁금하다면?
로그인

컴알못이지만 번뜩이는 아이디어를 가진 당신을 위한,
실패하지 않는 IT프로젝트 가이드



IT프로젝트는 '모호함을 구체화해나가는 과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고객의 머릿속에만 있는 아이디어를 현실 속에 구현하기 위해서는 수많은 난관이 닥칠 텐데 이를 체계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 대부분의 국내 IT현장에서는 워터폴(Water fall)이라는 방법론에 따르고 있습니다. 바로 기획-디자인-개발 단계를 차례로 진행하는 방식입니다. 관리만 제대로 이루어진다면, 가장 현실적이고 비용 경제적인 방법이기도 합니다.

문제는 각 단계에서 어떤 일을 해야 하고 어떤 산출물을 챙겨야 하는지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가 부족하여 '모호한' 상태로 일정만 흘려보내는 경우가 허다하다는 점입니다. 이번 화에서는 이를 방지할 수 있는 몇 가지 가이드를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Round 0. 그 아이디어, 한 문장으로 정리되시나요?

우연찮은 기회에 정부지원사업을 준비하는 예비대표님들을 몇 분 컨설팅해드릴 기회가 있었습니다. 몇 가지 질문을 해 보니, 아직 미해결된 고민도 많고 자신도 판단이 서지 않는 부분이 있는 채로 개발을 진행하려 하시더군요. 기획, 디자인, 개발자들은 IT에 대해서 조금 더 많이 아는 외부인일 뿐이라는 점을 항상 명심해주세요.

구현하시려는 '서비스'에 대한 전문가로서 어떤 기능이 있었으면 좋겠는지에 대한 부분을 구체화하고 문서화해 둘 필요가 있습니다. 텍스트 또는 이미지로 간단하게 저장하시고 작업자들에게 설명해줄 수 있을 정도면 충분하며, 이러한 문서를 '요구사항목록'이라고 합니다.

아이디어 구체화에 도움을 주는 도구 : 비즈니스모델캔버스
기획단계를 위한 준비물 : 요구사항목록



Round 1. 프로젝트 범위를 확정하고, 이후 작업의 가이드가 될 문서를 만드는 기획단계

서비스를 만들기 위해서는 적지 않은 '선택과 결정'이 필요합니다. 대개 투입자본, 마케팅포인트, 성장 로드맵 등 외부인은 어찌 할 수 없는 부분에 대한 것입니다. 기획단계에서는 더욱 구체적인 벤치마킹과 포지셔닝 전략을 통해 더욱 효율적인 방향으로 서비스가 성장할 수 있도록 IT적인 시각에서 분석하고 컨셉을 도출하여 이를 토대로 화면설계를 진행하게 됩니다. 기획자에 따라서는 운영시 도움이 될 수 있는 최신 기능들이나 비용효율적인 대안을 제시하기도 합니다.

또한 기획단계를 거치면서 충분히 심사숙고하여 프로젝트 범위를 확정하여 '모호함'이 사라진 화면설계는 이후 작업에서의 불필요한 경비지출을 줄일 수 있다는 장점도 있습니다.

기획단계의 최소 산출물 : 요구사항정의서, 메뉴구조, 화면설계서(정책, 프로세스, 디스크립션포함)



Round 2. 서비스의 형태를 가늠해볼 수 있는 디자인단계

디자인단계는 서비스의 외형적인 특성을 설정하는 단계로 최종사용자에게 어떤 '느낌'으로 보이고 싶은지를 결정하는 단계입니다. 프로젝트 금액에 따라 조금씩 차이는 있겠습니다만, 보통 2~3개 정도의 메인화면 시안을 보고 '전체적인 스타일'을 정하고, 이를 기준으로 화면설계상의 특징적인 화면들을 디자인하게 됩니다.

디자인단계를 가장 효율적으로 거치기 위해서는 앞서 마련하신 화면설계서와 함께, 비슷한 서비스를 하는 사이트나 애플리케이션, 원하는 컬러톤, 꼭 넣고 싶은 UI 이미지 들을 모은 '무드보드(Mood board)'를 준비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말로만은 표현하기 힘든 오묘한 그 '느낌적인 느낌'을 전달하는 것입니다. 이는 디자이너의 선택 폭을 조금이나마 좁혀주는 효과가 있어 작업집중도를 높여 산출물의 퀄리티가 향상되는 효과가 있습니다.

디자인단계를 위한 준비물 : 기획최소산출물, 무드보드
디자인단계의 최소 산출물 : 레이어가 살아있는 상태의 디자인원본파일, 화면가이드(모바일앱의 경우)




Round 3. 서비스에 숨을 불어 넣는 개발단계

디자인단계에서 산출된 '정적인 이미지'를 살아 움직이는 것으로 만드는 단계가 '개발'단계입니다. 대부분의 서비스 개발은 두 가지 영역에서 진행됩니다. 사용자의 눈에 직접 노출되는 영역인 '프런트 엔드(Frontend)'와 사용자가 직접적으로 볼 일은 없지만, 프런트엔드에서 생산된 여러가지 정보를 처리하고 저장하는 영역인 '백엔드(Backend)'입니다.

개발 외주 시에는 몇 개인가의 견적의뢰를 하여 비교하실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앞서 기획, 디자인단계를 충실히 거치셨다면, 개발사 또는 개발자는 그 가이드라인과 지침에 맞춰 개발을 진행하게 됩니다. 단, 어떤 개발언어와 DB를 사용했느냐에 따라서 개발효율이나 운영효율이 크게 차이가 날 수 있으므로 이 부분도 꼼꼼히 살펴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개발단계를 위한 준비물 : 기획최소산출물, 디자인최소산출물
개발단계의 최소 산출물 : 소스코드(오류수정완료된 원시코드 그 자체), 사용자/운영자매뉴얼(또는 교육), ERD, 테이블정의서


여기까지, 실패하지 않는 프로젝트를 위한 단계별 핵심 가이드였습니다!

좋아요

댓글

공유

공유

댓글 0
작가
3
명 알림 받는 중

작가 홈

작가
3
명 알림 받는 중
컴퓨터가 좋아 IT로 전향한 15년차 서비스기획자. 현재는 브랜딩, 마케팅을 고려한 시스템구축기획을 겸하고 있습니다.
복잡한 것을 단순하게 정리하는 것이 주 특기인 일중독자이며, 명확한 커뮤니케이션과 적당한 거리감이 확보되는 리모트 워크를 지향합니다.
같은 분야를 다룬 콘텐츠
인기 있는 콘텐츠

좋아요

댓글

스크랩

공유

공유

지금 회원가입하고,
요즘IT가 PICK한 뉴스레터를 받아보세요!

회원가입하기
요즘IT의 멤버가 되어주세요! 요즘IT의 멤버가 되어주세요!
요즘IT의 멤버가 되어주세요!
모든 콘텐츠를 편하게 보고 스크랩할 수 있어요.
모든 콘텐츠를 편하게 보고 스크랩 하기
매주 PICK한 콘텐츠를 뉴스레터로 받을 수 있어요.
매주 PICK한 콘텐츠를 뉴스레터로 받기
로그인하고 무료로 사용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