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기획 디자인 개발 프로덕트 아웃소싱 프리랜싱

기획

기획 용어 10부, JD로 보는 직무 개념 및 용어

NINA.C

JD(Job Description)

IT 직무 채용의 문이 점점 넓어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업무 진입 장벽이 다른 전문직에 비해 낮은 편이고, 어떤 영역에서는 검증이 허술하다고 느껴집니다. 하지만, 어느 분야든 고급 인력과 그렇지 않은 인력의 구분은 있기 마련입니다. 오늘은 기획 입문자와 주니어를 위한 기획 기초 용어 시리즈의 마지막 시간으로, JD(Job Description)에 등장하는 기획 관련 직무 용어와 개념을 다시 확인하고, 직무 역할에 대한 의미를 짚어보겠습니다.

 
UI 기획과 서비스 기획

UI 기획과 서비스 기획

  • 사업기획, 전략기획에서 설정한 비즈니스의 방향성과 전략을 기반으로 전체적인 서비스 기획과 정책을 구체화합니다.
  • 서비스 운영 전략, 유지보수 관리, 아웃소싱 관리, 커뮤니케이션 등의 업무를 포괄하여 진행합니다.
  • 상품기획, 디바이스 개발, 제품 디자인, 그래픽 디자인 등 모든 단계에 관여하여 진행 단계를 체크합니다.
  • 고객의 관점에서 사용자에게 제공할 가치와 목적을 파악하여, 어필 포인트를 찾습니다.
  • 사용자가 기대하는 기능과 사용성을 고려한 UI 가이드와 대표 화면을 설계합니다.
  • 마케팅 툴을 활용하여 도출된 개선점을 마케팅 부서에 확인한 후에 최적의 UX 디자인을 구상, 기존의 UX/UI를 개선합니다.
  • 인터랙션 설계(Interaction Design)는 UI 가이드라인 혹은 스토리보드에 포함됩니다. 손으로 직접 동작 플로우를 그리기도 하고, 여러 툴을 통해 간단한 인터랙션을 구현하여 고객에게 확인을 받습니다.
  • 개발팀과 협업하여 기획 단계에서 빠진 정의와 단계를 추가하고 테스트합니다.
  • 기획자는 서포트 성격의 기획이 아닌 이상 한몫의 파트를 받아 기획을 진행하며, 사실상 해당 영역에 대한 오너십과 리더십을 가지고 일을 진행할 임무가 따릅니다. 따라서 단순 기획서 설계뿐만 아니라 개발 구현된 부분에 대한 점검과 이슈 상황에 대한 진행상황 체크와 커뮤니케이션도 일의 한 영역입니다.

 

기획에는 사업기획, 전략기획, 서비스 기획, UX/UI 기획, 영업 제휴 기획, 상품기획 등 많은 파트가 있습니다. 특정 조직에서는 사업기획과 서비스 기획, 운영을 함께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UX/UI 기획이 중점이 아닌, 전체 비즈니스 개념과 흐름에 대해서도 함께 파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UX 디자인(User Interface Design)

UX 디자인(User Interface Design)

  • 서비스 기획 정책과 요건 정의를 확인하며 UI, 즉 화면 설계, 화면 기능을 정의합니다. 
  • 디자인 가이드를 정의하고, 디자인 시스템에 따라 GUI를 디자인합니다. 설계서에 확인하며 디자인하거나 직접 UI를 스케치, 피그마, 포토샵에서 UI 디자인을 합니다. 
  • 디자인 PL은 각 영역의 디자이너의 의견을 수렴하여 기획, 개발, PO에게 전달하는 역할도 합니다. 

 

UX 기획과 UX 디자인이 헷갈리는 경우가 많습니다. 대부분의 회사에서는 디자인과 기획을 분리하여 사람을 채용하고, 업무를 구분하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따라서 해당 롤이 디자인에 해당하는 직무인지 기획에 해당하는 직무인지, 혹은 둘 다 맡기는 건지 꼭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JD에 디자인 시스템이나 포토샵 스킬에 대한 언급이 있다면, UX/UI 기획 설계에 집중된 업무 외 디자인 업무도 있다는 것입니다. IA메뉴 구축이나 개발자 커뮤니케이션, 사업 기획에 대한 명시가 있다면 전문적인 서비스 혹은 UX/UI 기획 영역에 해당하는 업무라고 보시면 됩니다. 더 확실하게 하기 위해 면접 시, 어떤 부서나 팀에 속하게 되는지도 확인해보세요.

 

UX 디자인, 기획 관련 직무는 관련 전공이 중요한가요?

대학교 전공이 직업으로 이어지는 경우도 있지만, 아닌 경우도 꽤 많습니다. 오히려 전공자로만 이루어진 조직을 보면 이상한 감정을 느끼기도 했습니다. 제가 직전에 근무했던 회사의 개발 부서에는 한 분 빼고 모두 컴퓨터 공학을 전공했었는데요. IT 업계는 사실 학벌보다는 기술과 경험이 앞서고, 다양한 사람들이 모인다는 견해도 있기 때문에 해당 회사에서 전공을 확인하고, 해당자만 채용한 것은 특수한 사례라고 생각했습니다. UX, UI 디자인도 디자인 전공 외에 비전공자도 스킬을 따로 배워, 업계에 진출하는 사례가 종종 있습니다. UX 리서치 분야는 심리학이나 데이터 관련 전공자가 주로 진출하지만, 이 또한 꼭 그런 것은 아닙니다. 관련 일을 해본 분들은 공통적으로 진입 장벽이 높지 않다고들 합니다. 실제 다른 직무의 커리어를 쌓던 분들도 UX 관련 커리어로 전환하기도 합니다.

 

UX, UI 기획자 또는 서비스 기획자는 아직 수요에 비해 공급이 못 미치는 실정입니다. 미대에서 순수 회화를 전공하고, 페스트 캠프나 에이전시에서 운영하는 아카데미에서 공부한 후 업계에 진출한다거나, 스포츠 관련 회사에서는 스포츠 선수 출신이 기획자로 진출하는 케이스도 있습니다. 전자는 꽤 흔한 사례이며, 후자는 흔하진 않지만 선수로서의 경험을 기반으로 관련 서비스와 시장, 사용 케이스에 대한 이해로 충분히 역량을 발휘한 경우입니다.

 

 

UX 라이팅 혹은 테크니컬 라이팅

UX 라이팅 혹은 테크니컬 라이팅

  • UI의 콘텐츠 영역에도 카피가 들어가며, 마이크로 카피가 고객의 편의성과 감성을 자극하게 됩니다. 사용 매뉴얼 작업도 필요합니다.
  • 최근 이 직무에 대한 시장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디자인, 컴퓨터공학 등 특정 IT와 연계된 전공자나 업무 경험자가 아닌, 번역과 글 쓰기와 관련되어 특화된 분들의 도전도 가능한 UX 관련 직무입니다.
  • 규모가 큰 스타트업 혹은 회사에서는 관련 직무를 별도로 분리하여 채용하지만, 작은 회사에서는 관련된 업무를 기획자가 담당하거나 전문업체에 아웃소싱 형태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정량적 조사와 정성적 조사

  • 사용성 테스트(UT): User testing과 User research에서는 많은 방법론이 존재하지만, 프로젝트의 특성에 맞게 적용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이들이 구체적인 UI 설계나 디자인을 담당하지는 않습니다. 또한 규모가 작은 회사일수록 User research와 testing을 기획자가 모두 담당할 가능성이 있으며, 이마저 약식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작은 프로젝트 지원 비용과 기간을 받기 때문에 Online Journal, Desk research, stakeholder Interview, 전문가 FGI 등이 약식으로 간략하게 이루어집니다. 이외 비디오 관찰 조사처럼 장비와 인력이 많이 필요한 경우가 있습니다. 주로 대기업에서 UX 컨셉 리서칭 선행 프로젝트를 발주 시, 실행됩니다. 해외의 시장조사나 마케팅 리서칭이 필요한 경우 해외 현지의 리서치 에이전시와 해당 업무를 진행하기도 합니다.
  • 데이터 기반의 UX(Data Driven UX): 구글 애널리스틱 등 각종 마케팅 툴을 활용하는 일은 보통 마케팅 부서에서 처리합니다. 데이터 관리는 DB/서버 부서에서 정보 보안 관리와 함께 관리합니다. 서비스 혹은 UX, UI 기획자의 업무는 이들과 협력해 목적 데이터를 바탕으로 유의미한 인사이트와 니즈를 정리하여 이를 UI 설계에 반영하는 것입니다.
  • 사실 개발자, 기획자, 디자이너, 마케터를 구분할 것 없이 서비스 리뉴얼 혹은 신규 서비스 착수 시에는 어느 정도의 Pre-research가 필요합니다. 본인의 업무에 맞게 조사와 스터디를 하고, 도출된 인사이트와 개인의 지식, 노하우와 경험을 유감없이 반영하고 의견을 내야 합니다.

 

JD(Job Description)
JD를 확인해보세요! (출처: 인쿠르트)

 

 

Plus Tip

적성이 필요한가? 진정성과 일에 대한 태도

IT기획자 혹은 UX/UI 기획, 서비스 기획에서 적성이 필요할까요? 이곳에도 선천적 기질이나 성향이 작용한다고 보는 견해가 있습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UX와 관련된 직군은 포용성이 다양하여, 본인의 경험을 잘 매칭하고 의지가 충분하다면 진출이 가능하다고 봅니다. 처음 업계로 진출하는 분들을 만나보면 의지가 강하고, 호기심이 많은 분들이 있습니다. 무언가를 만들어내려고 시도하는 편이죠. 필자는 선천적 기질과 DNA의 특성을 믿긴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일하는 태도와 학습하려는 의지라고 생각합니다. 보통 프로젝트마다 기획자의 능력이 더 발휘될 수도, 아닐 수도 있어 개인의 역량에 대한 평가는 신중한 편인데요. 한 예시를 말씀드리면, 매번 프로젝트에서 해고를 당했던 한 기획자는 언제나 일을 하려는 의지와 배우려는 태도가 부족했습니다. 그는 약 3년의 경력을 가지고 있었지만, 처음 일을 시작할 때와 비교해 기획의 질적 측면에서 전혀 차이가 없었습니다. 개인적으로 그 점이 가장 놀라웠습니다. 성장하는 서비스, UX/UI 기획자는 그 1년이 매번 다르고, 그로 인해 쌓여가는 스킬과 인사이트가 확연히 보이기 때문입니다.

 

사수 판타지

나를 이끌어 줄 사람의 존재, 사수 판타지

처음 일을 할 때, 개발자들이 특정한 리더를 팔로우하듯 기획자에게도 사수의 역할은 필요하다고 봅니다. 그러나 어느 직군이든 점차 사수의 개념은 사라지는 추세고, 경력과 관계없이 더 치밀한 경쟁의 시대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첫 시작부터 사수의 개념이 희미했기 때문에, 가끔 사수에 대한 판타지를 가지고 있는 분들에게 놀라곤 합니다. 나를 이끌어 줄 사수가 있다면 좋겠지만, 없는 경우 내 주변 팀원들의 장점을 잘 파악해보면 좋습니다. 그들을 존중으로 대하고, 각자의 장점을 내 것으로 잘 흡수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이 프로젝트를 리딩하는 사람은 이런 식으로 일을 하는구나’라고 참고하시면 됩니다. 만약 배울 만한 부분이 많다면 더 많은 대화를 시도해보고, 단순히 결과가 아닌 문제 해결력과 관점을 배워보세요. 더 나아가 분별력과 판단력이 높고, 일에 임하는 태도가 훌륭하다면 마음속의 멘토로 삼고, 지속적으로 선한 영향을 받으시길 바랍니다.

NINA.C

UX를 전공하고 UXUI, 서비스 기획자, 강사, 작가 활동을 하는 NINA입니다. 대중성 있는 UX를 연구하며 디자인 비즈니스를 구상하고 있습니다.

같은 분야를 다룬 글들을 권해드려요.

요즘 인기있는 이야기들을 권해드려요.

일주일에 한 번!
전문가들의 IT 이야기를 전달해드려요.

[구독하기] 버튼을 누르면 개인정보 처리방침에 동의됩니다.

일주일에 한 번! 전문가들의 요즘 IT 이야기를 전달해드려요.

[구독하기] 버튼을 누르면 개인정보 처리방침에 동의됩니다.